2020년 11월 29일(주일)

페이지 정보

작성일20-11-29 08:50 조회25회

본문

우상 숭배로 말미암은 심판

  

미가 1:1~16

1 유다의 왕들 요담과 아하스와 히스기야 시대에 모레셋 사람 미가에게 임한 여호와의 말씀 곧 사마리아와 예루살렘에 관한 묵시라 2 백성들아 너희는 다 들을지어다 땅과 거기에 있는 모든 것들아 자세히 들을지어다 주 여호와께서 너희에게 대하여 증언하시되 곧 주께서 성전에서 그리하실 것이니라 3 여호와께서 그의 처소에서 나오시고 강림하사 땅의 높은 곳을 밟으실 것이라 4 그 아래에서 산들이 녹고 골짜기들이 갈라지기를 불 앞의 밀초 같고 비탈로 쏟아지는 물 같을 것이니 5 이는 다 야곱의 허물로 말미암음이요 이스라엘 족속의 죄로 말미암음이라 야곱의 허물이 무엇이냐 사마리아가 아니냐 유다의 산당이 무엇이냐 예루살렘이 아니냐 6 이러므로 내가 사마리아를 들의 무더기 같게 하고 포도 심을 동산 같게 하며 또 그 돌들을 골짜기에 쏟아내리고 그 기초를 드러내며 7 그 새긴 우상들은 다 부서지고 그 음행의 값은 다 불살라지며 내가 그 목상들을 다 깨뜨리리니 그가 기생의 값으로 모았은즉 그것이 기생의 값으로 돌아가리라 8 이러므로 내가 애통하며 애곡하고 벌거벗은 몸으로 행하며 들개 같이 애곡하고 타조 같이 애통하리니 9 이는 그 상처는 고칠 수 없고 그것이 유다까지도 이르고 내 백성의 성문 곧 예루살렘에도 미쳤음이니라 10 가드에 알리지 말며 도무지 울지 말지어다 내가 베들레아브라에서 티끌에 굴렀도다 11 사빌 주민아 너는 벗은 몸에 수치를 무릅쓰고 나갈지어다 사아난 주민은 나오지 못하고 벧에셀이 애곡하여 너희에게 의지할 곳이 없게 하리라 12 마롯 주민이 근심 중에 복을 바라니 이는 재앙이 여호와께로 말미암아 예루살렘 성문에 임함이니라 13 라기스 주민아 너는 준마에 병거를 메울지어다 라기스는 딸 시온의 죄의 근본이니 이는 이스라엘의 허물이 네게서 보였음이니라 14 이러므로 너는 가드모레셋에 작별하는 예물을 줄지어다 악십의 집들이 이스라엘 왕들을 속이리라 15 마레사 주민아 내가 장차 너를 소유할 자로 네게 이르게 하리니 이스라엘의 영광이 아둘람까지 이를 것이라 16 너는 네 기뻐하는 자식으로 인하여 네 머리털을 깎아 대머리 같게 할지어다 네 머리가 크게 벗어지게 하기를 독수리 같게 할지어다 이는 그들이 사로잡혀 너를 떠났음이라

 

묵상 도우미 

1.여호와께서 그 처소에서 나와 심판하시는 이유는 무엇인가요 ?

2.하나님의 심판의 소식을 대하는 선지자는 어떻게 반응하고 있나요 ?

 

선지자는 "다 들을지어다”라며 이스라엘을 부릅니다. 이제 오래 참으신 하나님께서 처소에서 나와 이스라엘을 심판하기 위해 땅의 높은 곳을 밟으실 것입니다. 하나님께서 심판을 작정하신 이유는 그들의 허물과 죄, 구체적으로 우상을 숭배하고 산당을 세운 잘못된 신앙 때문입니다. 이에 하나님은 사마리아를 심판하여 들의 무더기 같게 하시고 우상 들을 깨뜨리겠다 선포하십니다. 그러나 미가 선지자는 하나님의 이런 선포하심을 듣고 가만히 있지 못합니다. 그는 이사야 선지자가 벌거벗은 몸으로 행한 것과 같이 수치를 마다하지 않고 들개 같이, 타조 같이 크고 비통한 소리로 애통 할 것이라고 고백합니다. 이어지는 문장에서는 유다 성읍의 이름을 사용한 언어유희로 심판의 메시지를 선포합니다.‘먼지의 집’이라는 의미의 베들레아브라에서 백성들은 티끌에 구를 것입니다.‘아름다운’이라는 의미의 사빌에 거하는 주민은 벗은 몸에 수치를 당하여 아름답지 않게 될 것이며, ‘나가다’라는 단어와 발음이 유사한 사아난 거민은 성에서 나오지 못하게 될 것입니다.

 

백성들아 너희는 다 들을지어다...(2)

묵시의 시작은“다 들을지어다”그리고”자세히 들을지어다”입니다. 이스라엘과 모든 믿음의 사람들에게 문제의 시작은 듣지 않는 것입니다. 다 듣고, 자세히 듣는 것은 그냥 지나치지 않고 그 들은 것을 기억하고 가르침대로 살고자 하는 의지가 포함된 것을 의미합니다. 그러나 지금까지 이스라엘 백성들은 듣지 않았습니다. 순종하지 않은 것입니다.

 

생활 과제  

민족과 공동체 가운데 심판 받을 죄악이 있었는지 돌아보고 애곡하며 용서 구하기